메뉴 건너뛰기

3.8.JPG

다가오는 3월 8일은 세계여성의날입니다! 1900년대 초, 낮은 임금과 열악한 노동 환경에 항거한 여성노동자들의 행진이 열렸습니다.

수많은 여성 노동자들은 각각 생존권과 참정권을 뜻하는 '빵과 장미를 달라'고 외쳤고, 이는 3.8 세계여성의날의 상징이 되었습니다.

오늘날에도 여전히 유효한 이 날의 외침을 담아 3.8 세계여성의날을 기리고 있습니다.

 

 

빵과 장미(Bread and Roses, James Oppenheim)
“모든 이에게 빵을, 그리고 장미도” - 서부 여성들의 슬로건(제임스 오펜하임)
(“Bread for all, and Roses, too"-a slogan of the women of the west)


우리가 환한 아름다운 대낮에 행진, 행진을 하자,
헤아릴 수 없이 많은 컴컴한 부엌과 잿빛 공장 다락이
갑작스런 태양이 드러낸 광채를 받았네.
사람들이 우리가 노래하는 “빵과 장미를, 빵과 장미를”을 들었기 때문에.

우리들이 행진하고 또 행진할 땐 남자를 위해서도 싸우네,
왜냐하면 남자는 여성의 자식이고, 우린 그들을 다시 돌보네.
태어나서 죽을 때까지 우린 착취당하지 말아야만 하는데,
마음과 몸이 모두 굶주리네: 빵을 달라, 장미를 달라.

우리가 행진하고 행진할 때 수많은 여성이 죽어갔네,
그 옛날 빵을 달라던 여성들의 노래로 울부짖으며,
고된 노동을 하는 여성의 영혼은 예술과 사랑과 아름다움을 잘 알지 못하지만,
그래, 우리가 싸우는 것은 빵을 위한 것 - 또 장미를 위해 싸우기도 하지.

우리들이 행진을 계속하기에 위대한 날들이 온다네--
여성이 떨쳐 일어서면 인류가 떨쳐 일어서는 것--
한 사람의 안락을 위해 열 사람이 혹사당하는 고된 노동과 게으름이 더 이상 없네.
그러나 삶의 영광을 함께 나누네: 빵과 장미를 빵과 장미를 함께 나누네.

 

 

-제임스 오펜하임 여성노동자들의 투쟁과 죽음을 기리며 1911년 12월 빵과 장미(Bread and Roses)라는 시를 발표하였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5 2탄 오한숙희 작가 초정강연회에 초대합니다!! file 진해여성의전화 2021.06.16 11
124 은하선 작가 초청강연회에 초대합니다!! file 진해여성의전화 2021.06.09 20
123 2021 성폭력전문상담원 양성과정 일정표 file 진해여성의전화 2021.05.13 145
122 「경남도민 디지털 성범죄 인식조사」 file 진해성폭력상담소 2021.05.06 23
121 <나의 몸을 위로하는 글쓰기> 회원모집 file 진해여성의전화 2021.05.03 39
120 가정폭력처벌법 개정을 촉구하는 서명운동 file 진해여성의전화 2021.05.03 12
119 2021 성폭력전문상담원양성과정 수강생 모집(마감) file 진해여성의전화 2021.05.03 181
118 가정폭력없는 평화의 달 포스터 file 진해여성의전화 2021.04.30 7
117 가정폭력없는 평화의 카드뉴스 & 온라인서명 file 진해여성의전화 2021.04.30 3
116 소모임 회원모집 안내 진해여성의전화 2021.04.22 29
115 한국여성의전화 데이트폭력 인식개선 공익광고(1,2편) 진해성폭력상담소 2021.04.12 19
114 사단법인 진해여성의전화 창립 20주년 file 진해여성의전화 2021.03.12 37
» 2021 3.8 세계 여성의 날, 가사·돌봄·노동 성평등 진짜로 해보자 file 진해여성의전화 2021.03.05 33
112 디지털성인권강사 양성과정 교육생 모집(마감) file 진해성폭력상담소 2021.02.22 144
111 진해성폭력상담소 운영재개 안내 진해성폭력상담소 2021.02.16 72
110 2020 세계여성폭력추방주간(11/25~12/1) file pms3433 2020.11.26 92
109 2020년 성폭력전문상담원 양성과정 일정표 pms3433 2020.09.11 293
108 코로나19로 인한 상담소 휴관 안내 pms3433 2020.09.02 76
107 사단법인 진해여성의전화 대표 및 임원 선거 공고건 file pms3433 2020.07.13 59
106 사단법인 진해여성의전화 창립 총회 개최 관련 pms3433 2020.07.10 33
SCROLL TOP